더보기

    애플, 아이폰14 공개…혁신 아닌 기능개선, 가격은 그대로

    입력 : 2022-09-08 07:52:33 수정 : 2022-09-08 08:39:37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

    애플이 7일(현지시간) 아이폰의 새 모델인 아이폰14를 선보였다. <div class=

    애플이 7일(현지시간) 아이폰의 새 모델인 아이폰14를 선보였다. 모델이 확 바뀌었다기보다는 몇가지 부분에서 기능개선이 있었다.

    연합뉴스" /> 애플이 7일(현지시간) 아이폰의 새 모델인 아이폰14를 선보였다.

    높은 인플레이션에도 불구하고 가격은 지난해와 똑같이 책정했다.

    연합뉴스

    애플이 7일(현지시간) 아이폰의 새 모델인 아이폰14를 선보였다. 모델이 확 바뀌었다기보다는 몇가지 부분에서 기능개선이 있었다.

    높은 인플레이션에도 불구하고 가격은 지난해와 똑같이 책정했다.


    애플은 이날 미 캘리포니아주 애플파크에서 ‘파 아웃’(Far out)’이라는 이름의 행사를 열고 아이폰14 시리즈와 애플워치, 에어팟 등 신제품을 공개했다.

    아이폰14 시리즈는 △화면크기 6.1인치 기본 모델 △6.7인치 플러스와 함께 고가모델인 △6.1인치 프로 △6.7인치 프로맥스가 공개됐다. 지난해까지 출시했던 5.4인치 미니 모델은 출시되지 않았다.

    기본모델은 799달러부터, 플러스는 899달러, 고가모델인 프로는 999달러, 프로맥스는 1099달러로 시작한다. 가격은 지난해와 같지만 이를 수입하는 우리나라에서는 환율영향으로 가격이 20% 정도 오를 전망이다.

    아이폰14 4개 모델에는 모두 충돌 감지 기능과 위성을 통한 긴급 구조 요청 기능이 처음으로 탑재됐다.

    또 아이폰14 기본과 플러스 모델에는 아이폰13 프로 모델에 들어갔던 ‘A15 바이오칩’이 탑재됐고 프로 모델에는 신형 칩 ‘A16 바이오닉’이 장착됐다.

    또 프로와 프로맥스 모델은 상단 카메라 부분의 ‘노치’가 없어지고 카메라 모듈 부분만 뚫은 펀치홀 디자인으로 변경됐다.

    아울러 프로 모델에는 화면 콘텐츠를 이용하는 데 지장을 주지 않는 ‘다이내믹 아일랜드(Dynamic Island)’ 기능이 들어갔다. 이는 이용자가 사용 중인 앱을 그대로 둔 채 여러 알림을 확인할 수 있는 기능이다. 프로모델엔 4800만 화소 카메라가 장착됐다.

    그렉 조스위악 애플 월드와이드 마케팅 담당 수석 부사장은 “애플 고객들은 매일 아이폰으로부터 일상에서 큰 도움을 받으며 이제 아이폰14 프로 및 프로맥스를 통해 애플이 다른 어떤 아이폰보다 더욱 진일보한 혁신을 제공할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이와 함께 애플은 애플워치 라인업을 다양화했다. 여성 건강 기능을 강화한 애플워치 시리즈8, 보급형인 애플워치 SE에 이어 ‘애플워치 울트라’를 처음 선보였다.

    애플워치 울트라는 49mm 티타늄 케이스와 평평한 사파이어 전면 크리스털을 탑재했다. 스포츠와 탐험 분야 이용자들을 위한 기능이 탑재됐다.

    아울러 무선 이어폰인 2세대 에어팟 프로도 공개했다. 3년 만에 공개된 에어팟 프로 신제품에는 1세대 소음 차단(노이즈 캔슬링) 효과가 강화됐다.

    김덕준 기자 casiopea@busan.com

    당신을 위한 뉴스레터

    당신을 위한 AI 추천기사

    FUN 부산